가족처럼 따뜻하게 친구처럼 편안하게 대한법률구조공단의 약속입니다,

알림광장

화면인쇄

응답하라 구조사례

제 목 이제 병원도 다니고, 투표도 할 수 있어요(연합뉴스-9.26)
번호 236 날짜 2018.09.27 조회 710
첨부
69년 동안 호적 없이 살아온 할머니가 공단의 도움으로 성과 본을 얻게 된 가슴아프고 기고한 사연을 담은 사건입니다.

가족관계미등록자인 의뢰인을 공단 제주지부가 도와준 사례입니다.

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참조하세요.


이제 병원도 다니고, 투표도 할 수 있어요(연합뉴스-9.26)

목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