바로가기 메뉴
주요메뉴 바로가기
본문 바로가기
하단메뉴 바로가기

홈페이지 언어 선택

한국어

홈페이지 글씨 축소/확대

메뉴닫기

전체 메뉴

창닫기

대한법률구조공단의 공단소식, 보도자료 등

최신소식을 알려드립니다.

한걸음 다가가는 법률복지서비스로 국민 여러분께 보답하겠습니다.

응답하라 구조사례

택시기사 뇌경색, 야간운행 영향 인정...法 "요양급여 지급"(뉴스1-2.3)

작성일
2019-02-18
조회
201
택시기사가 야간근무조에 배치되어, 오후 5시부터 이튿날 새벽 5시까지 하루 10시간의 장시간 야간근무 등 피로감과 스트레스로 인해 뇌경색 등 질환이 발생했다면 이를 업무상 재해로 인정하여 요양급여를 지급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습니다.

택시노동자의 경우 근로시간 자체뿐만 아니라, 야간·교대제 근무, 정신적 긴장 및 고립감, 장시간 앉은 자세 유지 등 운전업무의 특수성이 고려돼 업무상 재해가 인정된 사례로 법률적 의미가 있습니다.

서울중앙지부가 도와주었습니다.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참조하세요.

택시기사 뇌경색, 야간운행 영향 인정...法 "요양급여 지급"(뉴스1-2.3)

법원 "야간운행조 택시기사 뇌경색 산재" 인정(KBS-2.3)

법원 "야간운행조 택시기사 뇌경색 산재" 인정(MBC-2.3)

법원 "하루 10시간 운전한 택시기사 뇌경색은 산재 대상"(세계일보-2.3)

선천성 질환, 업무상 재해 인정될까(아주경제-2.3)

법원, 야간운행조 택시기사 뇌경색 산재로 인정해(아시아투데이-2.3)

법원 "야간운행조 택시기사 뇌경색 산재" 판결(디지털타임스-2.3)
보다 나은 서비스 제공을 위해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.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셨습니까?
  • 담당부서홍보부